짧은글 모음

  • home
  • 커뮤니티
  • 짧은글 모음

2013.10.07 00:25

노란 가을의 사랑

조회 수 386 추천 수 3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샬롬~
노랗게 물들어 가는 나뭇잎이 아름답게 느껴지는 아침입니다.
도시 생활과 이민 생활의 전쟁과 같은 시간 속에서
나를 멋지고 아름답게 만들어 가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매일 풀어야 할 문제들 가운데
우리의 마음속에는 참과 거짓, 종교와 진리, 욕심과 사랑,
이기주의와 이타주의, 성공과 실패,
천국과 지옥의 시소놀이가 끝나지 않습니다.
결국 나의 적은 나입니다.

백세를 사는 사람이 많지 않지만
사람들은 헛되이 천년계획을 세운다는 말이 있습니다.
매일 무엇을 따라 살아야 하느냐는 갈등이 있습니다.
조그만 마음을 정복하고 다스리는 것이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 같습니다.

마음을 비운다는 말을 합니다.
내가 하는 일이 천국을 만드는 것 같지만
욕심을 버리지 못하면
어느새 지옥 같은 상황이 벌어집니다.

하나님을 믿는다는 말은 쉬운 고백이 아닙니다.
세상 사람들과 다르게 산다는 것입니다.
하나님 앞에서 부끄러움이 없이 살겠다는 고백입니다.

하나님은 멀리 계시지 않습니다.
우리의 머리털까지 세고 계십니다.
불완전한 우리의 모습을 마음 아파하십니다.
그 아픔이 진노가 되기도 하며
사랑이 되기도 합니다.
그 아픔을 느끼는 만큼 우리는 조금씩 변화되어 갑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어버이 날에...... 최성주 2014.05.08 282
103 아이야! 최성주 2014.04.18 321
102 영혼에 감동이 있는 사람 최성주 2014.04.12 304
101 봄을 품고 걸어가는 길 최성주 2014.04.12 257
100 행복과 평안을 위하여 최성주 2014.04.12 203
99 다시 써야 할 삶의 한 페이지 최성주 2014.04.12 198
98 이런 마음 최성주 2014.04.12 185
97 간절한 꿈 최성주 2014.01.08 355
96 새해, 주님 닮기 원합니다. 최성주 2014.01.08 301
95 사랑은 살리는 일입니다. 최성주 2013.11.01 359
94 시간이 더 가기 전에! 최성주 2013.10.25 360
93 아름다운 가을 만들기 최성주 2013.10.07 341
» 노란 가을의 사랑 최성주 2013.10.07 386
91 가을의 열매 최성주 2013.10.07 285
90 가을 새벽 최성주 2013.10.07 240
89 미안한 마음 최성주 2013.09.30 316
88 가을 아침의 샬롬~ 최성주 2013.09.16 303
87 가을 기도 최성주 2013.09.11 310
86 인간의 향기 최성주 2013.08.28 321
85 소리를 들어주면...... 최성주 2013.08.02 2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